Untitled Document
 
 
?댁뒪??quot; width=
 > 뉴스 > 칼럼|기획|특집|인물|연재  >  인물
젊어진 귀농귀촌, 농업의 6차산업화 주도한다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함평군민신문 hppnews@hppnews.com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통계청 장래인구 특별추계를 보면 올해부터 사망자가 출생자보다 많아져 인구의 자연감소가 예상된다. 고령화가 심각한 농촌 지역에서는 큰 걱정거리일 수밖에 없다. 그러나 이런 위기감 속에서도 귀농귀촌이 늘면서 농촌의 인구감소를 완화하고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와 일과 삶의 균형 추구, 청년들의 귀농에 대한 관심 증가 등으로 귀농귀촌 인구는 꾸준히 증가했다. 2017년 한 해에만 50만 명이 넘게 이주했다. 주목되는 점은 40세 미만의 청년 귀농 가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2015년 9.6%, 2017년 10.5%로 증가한 점이다.

농림축산식품의 ‘2018년 귀농귀촌 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귀농귀촌인의 대부분이 농촌의 자연환경, 정서적 여유, 농업의 비전을 보고 귀농귀촌을 선택했다. 특히 청년층의 귀농은 농업의 비전과 발전 가능성, 가업의 승계 등 직업선택 경향이 뚜렷한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로 귀농인들은 귀농 전에 평균 2년4개월 동안 영농기술 습득, 자금 및 농지 등을 준비했다.

귀농인들의 첫해 소득은 낮은 수준이지만 귀농 5년 차에는 3898만원에 달해, 전체 농가 평균소득(3824만원)을 넘는다. 또 귀촌인의 경우에도 87.2%가 귀촌 전의 경력과 자격 등을 활용해서 농촌에서 다양한 경제활동을 하고 있다. 특히 20%는 농촌으로 들어온 이후 5년 이내에 농업으로 유입되고 있어 농산물 생산뿐만 아니라 유통·가공·관광 등 농촌의 6차산업화를 주도하고 있다. 이제 농업농촌이 새로운 경제활동 기회를 제공하고 ‘일과 삶, 쉼의 조화’를 충족시키는 산업과 정주 공간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것이다.

지난해 말 농업농촌 분야에 뜻이 있는 청년 세대와 만난 적이 있다. 그 자리에서 “우리의 목표는 즐겁게 농사를 짓는 것”이라며 “해외 수출, 법인 설립, 가공품 제작, 오프라인 매장 등 하고 싶은 것을 농업농촌에서 하나씩 도전해볼 기회를 얻었다”라고 당당하게 얘기하던 한 청년의 모습이 생생하다. 이러한 비전과 자신감을 가진 청년들이 농촌에서 자신의 포부를 펼칠 수 있도록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다.

이들에게 영농정착지원금과 농지·창업자금·영농기술 등을 종합 지원하는 한편, 문화·여가·보육이 결합한 생활 인프라를 갖춘 ‘청년 농촌 보금자리’ 조성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바탕으로 많은 청년이 농업농촌에 둥지를 틀어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져 더 많은 청년이 유입되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





따뜻하고 정직한 군민의 신문
 
함평군민신문(http://www.hpp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 이개호, 예산확보 위해 郡·議會
· 남도의병역사공원 함평유치에 함
· 중소벤처기업부 선정 ‘백년가게
· 전남도, 2020년부터 전국 첫 농
· 2019년도 군정 주요업무 추진현
· 지역주민 대상 판소리 마당극 상
·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 특별기
· 함평자연생태공원 야외예식장
· 재난대비의 파수꾼 119 함평읍
· 4차 산업혁명의 중심 코딩교육
· 남일 심수택 의병장을 기리며
· 김 지사, 블루 이코노미 정부 지
· 담양·함평·영광·장성 민주당
· 일본정부의 경제보복에 대한 규
· 김경자 도의원, 다문화 가정 한
·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전남직업능
· 양파‧마늘 소비촉진 행사
· 전남 스타 100인 육성한다
· 학교폭력 예방 우수학교
· 전통시장 안전지킴이 역할 충실
· 행동으로, 땀으로 내 지역 사
· ‘여름 더위 걱정 없다’
· 2019 함평천지한우배
· 농협함평군지부, 『농협이동상담
· 한여름 밤의 여성인권 영화제 ,
· 2019 K-FARM 귀농귀촌 박람회
· 농림축산식품부 방문 ‘국비확보
· 2019. 더봄학생 여름방학 가정방
· 함평군 열대 거세미나방 예찰 강
·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맹활약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제휴문의 | 광고문의
 

전남 함평군 함평읍 내교리 215-18 | ☎ 061)324-8801 | Fax 061)324-8802
등록번호 : 전남 다 - 00264 | 등록연월일 : 2008년 12월 1일 | 발행인 :김창훈 | 편집인 : 김창훈
Copyright 2009 함평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ppnews@hp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