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댁뒪??quot; width=
 > 뉴스 > 종합  >  사회
허연우 가야금 독주회 성황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양재동 영산양재홀서 두 번째 무대 선보여
함평군민신문 hppnews@hppnews.com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재]영산 문화재단 주최로 거행된 허연우 독주회가 지난 17일 서울 양재동 영산양재홀에서 두 번째 가야금 독주회가 성황리에 거행되었다.

이번 독주회는 김태은 사회자 의 진행으로 첫 번째 순서로 연주되었던 곡은 정악 곡을 산조 악기로 연주가 된 김윤덕 전승향제 줄풍류 '하현도드리와 염불'이었으며 가락은 정악에서 듣던 것과 비슷하면서도 느낌은 전혀 다른 멋을 선보였다.

사실 본래의 뿌리는 같으며 줄풍류는 두 가지로 나뉘는데 먼저 국립국악원을 비롯해 정악 가야금으로 연주하는 영산회상의 한 형식과 여러 지방의 율객들이 모여 연주하는 풍류를 절제되고 담백한 농현의 흐름을 느끼게 생각을 사로잡는 곡이며 25현 가야금 독주곡 '찬기파랑가'는 신라 경덕왕 때 충담의 화랑이었던 기파랑의 높은 인격을 추모하며 지은 10구체의 향가이다.

작곡가는 현대를 사는 젊은이들이 화랑의 정신과 모습을 통해시련이나역경에 굴하지 않는 패기와 용기를 바라는 마음을 이곡에 담아 전호고 있으며 '최옥삼류 가야금 산조'는(1905~1956)이 김창조(1856~1920)에게 사사받아 함동정월(1917~1994)에게 전해진 가야금 산조며 1980년 함동정월에 의해 중요무형문화제 제23호로 지정된 최옥삼류 가야금산조는 다스름·진양조·중모리·중중모리·늦은 자진모리·자진모리·휘모리로 구성되어 있다. 이 산조의 특징은 가락의 짜임새가 치밀하여 구성미가 돋보이고 정확한 성음을 구사하여 선율은 판솔기와 남도풍의 모태로 하고 있으며 긴장과 이완의 대비가 뚜렷하여 음양과 문답의 관계를 가지고 있다.

허연우는 대한기자협회함평군지회 허종만 지회장의 손녀이다.  

■ 허연우 프로필 ▲현 추계 예술 대학교 음악대학 국악과 재학 ▲제4회 대한민국 평화 통일 국악 경연대회 학생부 금상 ▲제3회 한국전통예술대제전 일반부 금상 ▲제30회 단원전국 국악경영대회 일반부 최우수상 김명욱 기자





따뜻하고 정직한 군민의 신문
 
함평군민신문(http://www.hpp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


 
· 제26회 함평나비대축제 시작되었
· ‘황금박쥐상 품은 함평추억공작
· 함평군의회, 제290회 임시회에서
· 5월 5일 어린이날 대비
· 2024년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
· 고맙습니다. 성원에 감사드립니
· 이개호 당선자, 총선 승리 감사
· 김영록 지사, “출생수당 등 시
· 바다가운데 고립된 60대 남성구
· 전입교원과 함께하는 함평천지역
· 제3회 의용소방대의 날 기념행사
· 기미 4‧8 만세운동 추모식
· QR코드로 부적합 유기농업자재
· 함평문화원 제13기 임원진 새롭
· “함평으로 봄나들이 오세요”
· 건강을 생각하는 한 걸음, 환경
· 올해 나이 80의 송회용 장로
· ‘2024년 한마음 치매극복 걷기
· 함평나비대축제 1회용품 없는 행
· 함평군노인복지관, ‘청춘마을
· 함평노회 제84회기 정기회 은혜
· 청년·신혼부부 주거 안정 ‘전
· 함평경찰, 수사파트너십 포럼 개
· 모두가 함께 상호 존중하는 지역
· 전남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 제32회 한농연·제14회 한여농
· 박정애 교육장, 교육취약계층 학
· 함평나비대축제, 장애물 없는 열
· 2024 귀농귀촌인 간담회 및 단합
· 친환경농산물 안전성 관리 강화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제휴문의 | 광고문의
 

전남 함평군 함평읍 내교리 215-18 | ☎ 061)324-8801 | Fax 061)324-8802
등록번호 : 전남 다 - 00264 | 등록연월일 : 2008년 12월 1일 | 발행인 :김창훈 | 편집인 : 김창훈
Copyright 2009 함평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ppnews@hpnews.com